경기스타트업캠퍼스 보육 신규모집 포스터 출처: 경기도청

○ 판교 스타트업캠퍼스 내 새싹기업 33개 사 3월 10일~3월 23일 모집
○ 기술분야 예비창업자 또는 창업 7년 이내 새싹기업 신청 가능
○ 입주기업 사무공간 무상제공, 사업화(최대 1,500만 원), 컨설팅 및 커뮤니티 운영 등 지원

 

경기도가 혁신 새싹기업(스타트업)의 성장과 단계별 지원을 위해 오는 23일까지 ‘판교 스타트업캠퍼스’에 입주할 예비창업자와 새싹기업을 모집한다.

‘스타트업캠퍼스 보육운영’ 사업의 하나로 추진되는 이번 사업은 입주기업을 위해 1년간 임대료와 관리비를 무상 지원하며, 연장평가를 거쳐 같은 조건으로 입주 기간을 1년간 추가 연장할 수 있다. 또한 성장단계별 컨설팅 지원, 시제품 제작․마케팅 등의 사업화 지원, 정보 교류를 위한 커뮤니티 운영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모집대상자는 공고일 기준 도내 예비창업자 또는 창업 7년 이내 새싹기업으로, 정보기술(IT), 바이오기술(BT), 나노기술(NT), 콘텐츠기술(CT) 등 첨단업종 또는 혁신기술을 보유한 자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1차 서류평가와 2차 발표심사를 통해 사업추진능력, 기술성, 사업성·시장성 등을 평가하며 총 33개 사를 선정한다. 최종 선정 결과는 4월 중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신청 방법은 경기스타트업플랫폼(www.gsp.or.kr)에서 관련 서식을 내려받은 뒤 작성해 오는 23일까지 온라인 접수하면 된다.

박종일 경기도 미래산업과장은 “창업 성장단계별 보육으로 지속 성장이 가능하고 경쟁력 있는 새싹기업을 육성할 계획”이라며 “판교테크노밸리를 거점으로 다양한 교류와 지원을 통해 창업가들의 성장 발판이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지난해 70개 사 보육을 통해 135억 원 매출 창출, 158명 신규 고용, 134건의 지식재산권 출원 성과를 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