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8월 청계산에서 진행된 숲 해설 프로그램 참여들이 나무에 관한 숲 해설가의 설명을 듣고 있다 출처: 성남시청

 성남시, 산림복지프로그램 운영…1만8900명 참여 규모
   청계산, 산성·판교·위례공원 등에서 유아숲 체험원, 산림치유, 숲 해설

성남시는 오는 12월 9일까지 청계산, 산성공원 등 지역 내 10곳 자연녹지공간에서 시민 1만8900명 참여 규모의 산림복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운영 프로그램은 유아숲 체험원 교육, 산림치유, 숲 해설 등 3개 분야다.

시민에게 정신적, 육체적 힐링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사업비 2억6500만원을 투입해 무료로 운영하는 산림복지 서비스다.

유아숲 체험원 교육프로그램은 만 3~6세를 대상으로 한다. 산성공원, 판교공원, 위례공원 3곳에서 꽃, 연못, 땅속 생물 관찰하기, 숲속 생태지도 만들기, 흙놀이 등을 해볼 수 있다. 공원에서 마음껏 뛰어놀며 자연을 오감 체험하도록 유아숲지도사 6명(한 곳당 2명)이 유아의 눈높이에 맞춰 수업을 진행한다. 회당 15~20명씩, 1만1000명이 참여할 수 있다.

산림치유 프로그램은 8세 이상 성남시민을 대상으로 한다. 청계산, 불곡산, 인능산, 산성공원, 분당중앙공원, 능골공원 등에서 숲 체조, 숲 명상, 치매 예방 교육이 이뤄진다. 산림치유지도사(3명)가 심신의 피로를 풀고, 자연과 교감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회당 15명씩, 모두 4700명이 참여할 수 있다.

숲 해설 프로그램은 성남시민들이 청계산, 산성공원 등 선택한 장소에서 숲길 체험을 해볼 수 있다. 숲 해설가(2명)가 각 장소에서 관찰할 수 있는 나무와 꽃 이름 등을 알려주고, 숲길 걷기, 자연 관찰 수업을 진행한다. 회당 15명씩, 모두 3200명이 참여할 수 있다.

각 프로그램 참여 신청은 성남산림복지 홈페이지(https://epark.seongnam.go.kr:10010/forest/main/index.asp)를 통해서 하면 된다.

지난해 운영한 3개 분야 성남시 산림복지 프로그램에는 유아·가족단위·성인 등 2만4117명이 참여해 큰 호응을 얻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