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경 출처: 성남시청

 성남시, 지역사회건강 조사 나서
   표본 가구 2730명 대상…맞춤형 보건정책 수립 자료로 활용

 

성남시는 오는 10월 31일까지 지역사회 건강조사에 나선다.

지역별 맞춤형 보건정책 수립에 필요한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전국적으로 동시에 시행하는 법정 조사다.

성남지역 조사 대상은 구별 무작위 선정한 표본 1365가구의 만 19세 이상 2730명이다.

수정·중원·분당구보건소의 조사원 15명이 각 선정 가구를 방문해 흡연, 안전의식, 운동, 신체활동, 식생활, 비만, 체중조절, 의료 이용 등 19개 영역의 138개 문항을 1대 1 면접 조사한다.

방문 조사는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킨 채 이뤄지며, 대상자와 일정 간격을 두고서 노트북을 활용해 진행한다.

조사한 내용은 지역사회 건강통계 자료 생산과 지역주민의 건강 수준, 다른 지역과 차이 정도, 문제점 등을 파악해 그에 맞는 건강정책을 수립하는 데 쓰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