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처: 성남시청 전경

성남시, 장마철 대비 건축공사장 81곳 안전 점검

성남시는 장마철 지반 붕괴로 인한 재난사고를 막기 위해 오는 7월 15일까지 건축공사장 안전 점검을 시행한다.

안전 점검 대상은 7층 이상 또는 건축 연면적 2000㎡ 이상의 대형 건축공사장 81곳이다.

6개조 18명의 점검반이 각 공사장을 찾아가 예상 강우량별 배수계획 수립 여부, 수방 자재·장비 구비 현황, 배수시설 설치상태를 살핀다.

절토·성토 비탈면의 흙막이 시설 안전성 확보 여부, 낙하물 추락방지 시설, 안전 보호망 설치 상태도 점검한다.

안전 점검 과정에서 위험 요소가 발견되면 현장에서 바로 고치도록 한다.

즉시 고치기 어려운 내용은 사고 예방 대책을 마련해 위험 요인을 없앨 때까지 추적 관리한다.

시 관계자는 “집중호우 땐 지반이 약해져 건축 현장의 흙을 깎아 낸 곳이나 쌓아 놓은 곳에서 붕괴 사고가 발생할 우려가 있다”면서 “사전점검을 통해 이를 예방하고, 현장 근로자의 안전을 확보하는 데 주력할 방침”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