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중원구 보건소

성남시 중원구보건소는 올해 여름 폭염으로 인한 시민의 건강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5월20일부터 오는 9월 30일까지‘온열질환 응급실 감시체계’를 가동 중이다.

‘온열질환 응급실 감시체계’는 관내 응급의료기관인 성남중앙병원과 협력하여 응급실 내원환자 중 온열질환자 발생 현황과 위해요인, 주요 특성 등을 일일 모니터링 하여 폭염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하고 사전예방 활동을 전개함으로써 시민의 건강피해를 최소화하고자 마련된 시스템이다.

온열 질환이란 열로 인해 발생하는 급성질환으로 열사병, 열실신, 열경련, 열탈진,열부종 등으로 나뉘며, 뜨거운 환경에 장기간 노출시 두통, 어지러움, 근육경련, 피로감, 의식저하 등의 증상을 보이고, 방치시 생명이 위태로울 수 있어 사전예방과 신속한 조치가 중요하다.

보건소 관계자는 온열질환을 예방하기 위해 폭염시 기온이 높은 낮시간대 외출 자제, 낮 시간대 작업 시 휴식하며, 충분한 수분섭취 등 폭염
대비 건강수칙을 준수하여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어린이와 노약자, 만성질환자는 온열질환에 더욱 취약하므로 보호자와 주변인이 집안과 차 등 창문이 닫힌 실내에 어린이나 노약자를 홀로 남겨두지 않도록 하는 등 각별한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하였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